로그인 회원가입

장동립 교수 칼럼 장 트레이너   |   2014-04-0 0 938 목록
다이빙을 하면 소변이 자주 마려운 이유

 

 

 

지구표면은 약 70%가 물이고 육지는 약 30% 밖에 되지 않습니다. 그리고 우리 몸의 약 70%는 물이라고 합니다.

(어린이는 약 80% 성인남성은 약 60% 여성은 약 55% 노인은 약 50%를 차지)

대양의 순환으로 지구가 생명을 유지하는 것처럼, 인간도 수분에 의해 혈액순환과 체온 조절 그리고 배변활동과 피부 보존을 하여 생명을 유지할 수 있습니다. 

 

  

 

물을 내 보내는 경로피부와 폐(800∼1,000ml), (200ml) 소변(1,000~1,400ml) 그리고 대변(100∼200ml)입니다.

우리가 일반적으로 사용하는 80큐빅피트 짜리 공기통(Air tank)을 사용하면 호흡만으로도 약 250ml의 인체 수분이 증발된다고 합니다.

 

인체에서 수분은 혈액에 가장 많이 저장될 것 같지만 실제로 혈액은 일반적으로 성인의 경우 약 4~6L (60kg의 체중을 기준으로 약 4,000∼5,000cc)정도이며, 체중의 약 8% 정도만을 차지하고 대부분의 수분은 근육과 뼈에 저장된다고 합니다.

 

사람의 정상체온은 36.5~37℃  정도로 거의 일정한 체온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체온을 유지하기 위해서 신체는 주위환경이 더울 때는 열을 방출하고 추울 때는 열을 보존하기 위해 노력을 합니다. 이러한 작용은 대뇌의 시상하부에 있는 체온조절 중추에서 이루어지며, 또한 의복이나 냉난방 장치를 이용하여 어느 정도 주위 환경을 극복하기도 합니다. 체온은 음식물이 에너지로 변환되는 과정에서도 발생하며, 몸의 움직임이나 떨림 등의 근육 운동에 의해서도 발생합니다.

열은 항상 높은 곳에서 낮은 곳으로 이동하는데, 체내 열소모 기전과 열발생 기전이 서로 상호작용을 하면서 균형을 이루어 체온을 유지하는 것입니다. 정상활동 중에는 소모되는 열과 발생되는 열이 균형을 맞추고 있지만 체온이 상승할 경우, 신체는 땀의 배출과 피부혈관 확장 등을 통해 열을 방출하여 체온을 유지하려 하고, 한편 저온에 신체가 노출되면 반대로 피부 밑에 혈관이 수축하고 떨림 현상으로 근육운동의 효과를 얻어 열을 발생하여 체온을 유지하려고 합니다. 또한 주요 장기가 몰려 있는 동체부와 머리 쪽으로 따뜻한 혈액을 보내고 상지와 하지와 같은 원위부의 혈관을 축소하며 혈류량을 감소하게 하여 저체온증을 예방하려고 합니다.  

물은 공기보다 밀도가 높아 열전도율이 약 25배나 빠릅니다. 그래서 다이버들은 물속에서 체온이 평소보다 빨리 낮아지게 됩니다.

다이버는 공기통속의 건조한 공기에 의해 폐에서는 수분을 상실하고 있지만, 인체가 차가워지면 체온을 보호하기 위해 팔다리 쪽으로 흐르는 혈액량이 감소하고, 인체 중심부는 따뜻한 혈액을 보내 장기를 보호하려고 합니다.

이때 신장은 평소보다 더 많이 혈액을 투석하게 되어 방광에 더 자주 소변이 차게 되어 소변이 마렵게 되는 것입니다.


마찬가지로, 일상생활에서도 추운곳에 있으면 소변이 자주 마렵다는 것을 경험해 보았을 것입니다.

 

인체에 물이 부족하면 혈액의 양이 감소하게 되어 조직으로 순환되는 혈류량이 또한 감소하게 됩니다. 이렇게되면 조직 속에 용해되어 있는 질소기체의 제거가 원할하지 않게 되어 감압병 발병의 가능성을 높이게 됩니다. 따라서 수분의 섭취는 다이버에게 있어 매우 중요합니다.

 

그렇다면 우리는 어떻게 해야 할까요?
먼저 다이빙 전에는 탈수를 촉진시키는 커피나 녹차와 같이 이뇨작용을 촉진시키는 음료나 알콜이 함유된 술등의 자극성 있는 음료를 먹지 말고 물을 섭취하여야 합니다. 그리고 수온을 고려하여 적절한 슈트를 입어야 합니다. 수온에 맞는 적절한 슈트를 착하여 다이빙을 하면 탈수와 감압병의 위험만 예방하는 것이 아니라 추위에 따른 스트레스를 받지 않고 다이빙을 즐길 수 있으므로 보다 즐거운 다이빙을 할 수 있게 됩니다.  

어떤 이들은 다이빙 전에 물을 마시면 소변이 마려울까봐 수분 섭취를 망설입니다. 하지만 웻수트로 다이빙을 하는 에 소변이 마려우면 그대로 싸는 것이 좋습니다. 단, 다이빙을 마치기 직전에는 버디(함께 다이빙하는 짝)를 위해서 삼가하고, 다이빙을 마치기 최소 10~15분전에 소변을 보는 센스있는 다이버가 되시기를 바라겠습니다. ^3^ 

이글이 도움이 되셨다면?
좋아요 버튼을 눌러주세요!

등록하기


월~금:AM 09:00 ~ PM 06:00
점심시간 : PM 12:00 ~ PM 01:00
토요일,일요일,공휴일 휴무


1899-1209

카톡문의 : @원투고
(주)에픽브레인 대표 : 이종광 / 주소: 서울시 중구 서소문로 38 센트럴타워 606호 / 대표전화 : 1899-1209
사업자등록번호:220-88-30896 / 통신판매번호 : 제2016-서울중구-1411호 / 관광사업등록번호 : 국내 제2016-28호, 국외 제2016-75호
공제영업보증서 : 국내 제01-13-0189호, 국외 제01-13-0190호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김경현 / E-mail : master@12go.co.kr

COPYRIGHT 2013 12GO ALL RIGHTS RESERVED.